면역

생체가 이물질(병원균 등)이나 체내에서 생긴
불필요한 산물 등을 식별하여 배제하는 방어기능으로
개체의 항상성을 유지하는 현상이다.
예를 들면 병원균에 한번 감염되면 저항력이 생겨
다음부터는 질병에 걸리기 어렵게 되는 것을 말한다.